thebell

파이낸스

[thebell PB Survey]암울한 주식시장, 하반기 전망도 '흐림'①전문가들 "변동성 여전…코스피 3분기 2200도 위태"

윤종학 기자공개 2022-07-27 08:42:15

[편집자주]

자본시장 전문미디어인 thebell은 국내 은행과 증권사, 보험사의 최고 PB들을 추천받아 'thebell PB'를 선정했다. PB(Private Banker)는 자본 시장의 최일선에서 개인투자자를 상대하는 금융 전문가다. 그런 점에서 이들 PB는 금융 시장의 현상과 투자자들의 목소리를 가장 생생하게 전달할 수 있다. thebell은 Survey를 분기별로 진행, 시장 흐름을 전달하고자 한다.

이 기사는 2022년 07월 26일 13:28 theWM 유료서비스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국내 프라이빗뱅커(PB)들은 올해 3분기 코스피 지수가 낙폭을 키울 수 있다고 전망했다. 올해 초부터 이어진 금리 인상이 지속되면서 국고채 3년물 금리, 환율도 상승할 것으로 예상됐다.

더벨은 이번달 18일부터 22일까지 1주일 동안 증권·은행·보험사 PB들로 구성된 ‘thebell PB 자문단’을 대상으로 '2022년 3분기 경제전망 및 자산배분 전략'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PB들의 3분기 코스피지수 전망치 평균은 2390.91로 2분기(2732.22)보다 낮았다. 하반기에도 코스피지수가 하락할 것이라고 전망한 증권가와 방향성이 같다. 코스피지수 전망치 평균은 지난해 2분기부터 연속 하락하고 있는데 이번 분기 유독 낙폭(342포인트)이 컸다. 2020년 2분기 430포인트가 하락할 것이라고 전망된 이후 최대치다.

PB들의 3분기 코스피 전망치 저점 평균은 2250, 고점 평균은 2531.82로 조사됐다. 코스피지수는 6일 2292.01까지 밀리며 저점 평균치에 근접하기도 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이날 열릴 7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75bp 금리 인상을 단행할 것으로 예상되며 변동장세가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보고 있다.


PB들이 전망한 3분기 국고채 3년물 금리 평균은 3.35%로 나타났다. 저점 평균은 3.14%, 고점 평균은 3.55%다. 저점, 고점, 평균 전망치 모두 0.4%포인트가량 높아졌다. 전망치 평균은 2020년 3분기(0.86%)를 저점으로 지속해서 상승했다. 올해 5월 처음으로 3%를 넘어선 뒤 3.7%까지 치솟았다가 하반기 들어 3% 초반대에 머물고 있다.

국고채 3년물 금리는 대표적 시장금리 중 하나다. 기준금리 상승 조짐에 선제적으로 반응한다. 한국은행은 고물가를 잡기 위해 금리 인상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이달 13일 사상 처음으로 빅스텝(0.5%포인트 인상)을 단행했다. 4월과 5월에 이은 세 차례 연속으로 기준금리를 높였다.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는 하반기 추가 금리 인상 가능성을 시사하기도 했다.


3분기 달러 환율 전망치 평균은 1295.91원이었다. 2021년 1분기(1088.65원) 이후 7분기 연속 상승할 것으로 전망됐다. 3분기 저점 평균은 1257.27원, 고점 평균은 1334.55원이다.

환율은 25일 1313.7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달 중순 1326원까지 상승한 뒤 1310원대를 유지하고 있다. 무역수지 적자, 외환수급 악화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하며 하반기 달러 강세가 유지될 것으로 전망됐다.
< 저작권자 ⓒ 자본시장 미디어 'thebell',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더벨 서비스 문의

02-724-4102

유료 서비스 안내
주)더벨 주소서울시 종로구 청계천로 41 영풍빌딩 5층, 6층대표/발행인성화용 편집인이진우 등록번호서울아00483
등록년월일2007.12.27 / 제호 : 더벨(thebell) 발행년월일2007.12.30청소년보호관리책임자김용관
문의TEL : 02-724-4100 / FAX : 02-724-4109서비스 문의 및 PC 초기화TEL : 02-724-4102기술 및 장애문의TEL : 02-724-4159

더벨의 모든 기사(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및 복사와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thebell all rights reserved.